홈 > 서비스 > 영월관광
영월관광

청 령 포

휴가를부탁해 0 1021 0


 

【 청령포는 단종의 유배지로 2008년 12월 국가지정 명승 제50호로 지정되었다.

 조선 제6대왕인 단종이 숙부인 수양대군에게 왕위를 찬탈당하고 상왕으로 있다가, 그 다음해인 1457년 성삼문 등 사육신들의 상왕복위의 움직임이 사전에 누설됨으로써 상왕은 노산군으로 강봉되어 첨지중추원사 어득해가 군졸 50인의 호위를 받으며 원주, 주천을 거쳐 이곳 청령포에 유배되었다.

 청령포는 동,남,북 삼면이 물로 둘러싸이고 서쪽으로는 육육봉이라 불리는 험준한 암벽이 솟아있어 나룻배를 이용하지 않고는 밖으로 출입할수 없는 마치 섬과도 같은 곳이다.

 단종은 이 적막한 곳에서 외부와 두절된 유배생활을 했으며, 당시에는 이곳에 거처할 수있는 집이 있어 

호장 엄흥도는 남몰래 밤이면 이곳을 찾아 문안을 드렸다고 전한다.

 그 해 뜻밖의 큰 홍수로 강물이 범람하여청령포가 물에 잠기게 되니 단종은 영월 동헌의 객사인 관풍헌으로 처소를 옮겼다.】

 

 

 

 

손쉽게 내비게이션 검색을 통해서 찾을수 있습니다.

내비주소 : '청령포' 검색 or  강원도 영월군 영월읍 방절리 241-1  연락처 : 033-370-2657

관람시간 :오전 9시 ~ 오후 5시 홈페이지 : http://ywtour.com

 

 

 

 

 

 

 

 

 

 

 

 

 

청령포는 영월읍 내에 위치하고있습니다. 청령포를 검색하고 부지런히 찾아갑니다.

 

11.jpg


 

 

 

 

 

 

 

11 (1).jpg

 

매표소는 큰 계단의 우측으로 빠지면 나옵니다. 찾기가 좀 애매한 위치이고 안내도 잘안되어 있더군요.

 

 


 

 

 

 

 

 

 

11 (2).jpg


 

 

 

 

 

 

 

11 (3).jpg


 

 

 

 

 

 

 

11 (4).jpg


 

 

 

 

 

 

 

11 (5).jpg


 

 

 

 

 

 

 

11 (6).jpg


 

 

 

 

 

 

 

11 (7).jpg

관람료를 지불하고 안내된 배타는곳으로 향합니다.

 

 

 

 

 

 

 

 

 

11 (8).jpg

관람온 초등학생들과 같은 시간대였습니다. . . 

 

 

 

 

 

 

 

 

 

11 (9).jpg

저멀리 사람들을 태우고있습니다. 배는 총 2대로, 청령포와는 거리가 150~200m 정도됩니다. 가깝습니다.

 

 

 

 

 

 

 

 

 

11 (10).jpg

청령포에서 소일하고나오시는 할아버지 한컷..

 

 

 

 

 

 

 

 

 

11 (11).jpg


 

 

 

 

 

 

 

11 (12).jpg

해치지않아요..초등학생여러분.ㅎ

 

 

 

 

 

 

 

 

 

11 (13).jpg

육지가 멀어집니다..

 

 

 

 

 

 

 

 

 

11 (14).jpg

채 1분도 안되서 도착합니다.

 

 

 

 

 

 

 

 

 

11 (15).jpg


 

 

 

 

 

 

 

11 (16).jpg

또다른 손님을 태우러 떠나는 배.

 

 

 

 

 

 

 

 

 

11 (17).jpg


 

 

 

 

 

 

 

11 (18).jpg

배에서 내려서 조금 걷다 보면 이렇게 입구가 나옵니다.

 

 

 

 

 

 

 

 

 

11 (19).jpg


 

 

 

 

 

 

 

 

간단한 안내도입니다

 

 

11 (20).jpg


 

 

 

 

 

 

 

11 (21).JPG

청령포 안내책자)

 

 단종어소 -> 단묘재본부시유지비 -> 관음송 -> 망향탑 -> 노산대 -> 금표비

 

이렇게 시계방향으로 관람하였습니다.


 

 

 

 

 

 

 

11 (22).jpg


 

 

 

 

 

 

 

11 (23).jpg

지나가면서..^^

 

 

 

 

 

 

 

 

 

11 (24).jpg

청령포 안내판에서 바로 직진하면 나옵니다.

 

 

 

 

 

 

 

 

 

11 (25).jpg


 

 

 

 

 

 

 

11 (26).jpg


 

 

 

 

 

 

 

11 (27).jpg

단종어소로 가기전 나오는 행랑채입니다. 당시에 단종을 보필하였던 궁녀 및 관노들이 기거하는 곳입니다.

 

 

 

 

 

 

 

 

 

11 (28).jpg


 

 

 

 

 

 

 

11 (29).jpg

행랑채안에는 당시의 모습을 재현한 인형들이 있습니다.

 무언가를 준비하는 궁녀의 모습입니다.

 

 

 

 

 

 

 

 

 

11 (30).jpg

 

바느질하고 있는 궁녀의 모습

 

 


 

 

 

 

 

 

 

11 (31).jpg

이렇게 행랑채를 간단히 보고..

 

 

 

 

 

 

 

 

 

11 (32).jpg

행랑채 맞은편으로 단종어소로 들어가게 터 있습니다.

 

 

 

 

 

 

 

 

 

11 (33).jpg

우측에 보이는 '단묘재본부시유지비'는 1763년 세워진것으로 총 높이 162cm 크기의 오석으로 제작되었습니다.

 

앞면에는 '단종이 이곳이 계실때의 옛터이다.'

뒷면에는 ' 영조39년 계미년 가을 울면서 받들어 쓰고,

어명에 의하여 원감영에서 세웠다. 지명은 청령포이다'

 

라고 기록되어있습니다.

 

 

 

 

 

 

 

11 (34).jpg

단종어소는 승정원 일기의 기록에 따라 기와집으로 그 당시의 모습을 재현한것입니다.

 

 

 

 

 

 

 

11 (35).jpg

그당시를 재현한것을 찍은사진이 나옵니다.

 

 

 

 

 

 

 

 

11 (36).jpg

단종어소의 한켠..

 

 

 

 

 

 

 

 

 

11 (37).jpg


 

 

 

 

 

 

 

 

그당시를 재현한것을 찍은사진이 나옵니다.

 

 

11 (38).jpg


 

 

 

 

 

 

 

11 (39).jpg


 

 

 

 

 

 

 

11 (40).jpg


 

 

 

 

 

 

 

11 (41).jpg


 

 

 

 

 

 

 

11 (42).jpg


 

 

 

 

 

 

 

11 (43).jpg

단종어소의 한켠..

 

 

 

 

 

 

 

 

 

11 (44).jpg


 

 

 

 

 

 

 

11 (45).jpg

그립네요. 저때가..^^

 

 

 

 

 

 

 

 

 

11 (46).jpg

단종어소 구경을 마치고 망향탑으로 향합니다.

 

 

 

 

 

 

 

11 (47).jpg

 

 

 

 

앞에 거대한 나무가 보입니다.

 

 

 

 

 

11 (48).jpg


 

 

 

 

 

 

 

11 (49).jpg

이 거대한 소나무는 '관음송'입니다.

觀(볼 ) : 단종의 유배 당시 모습을 보았으며

音(소리 ) : 때로는..오열하는 소리를 들었다

라는 뜻으로 관음송(觀音松)이라 불리어 왔습니다.

높이 30m, 둘레5m 로 특이하게 지상에서 두갈래로

갈라져 자랐습니다.

수령은 600년으로 추정되고있고요.

 

소나무는..알고있겠죠..?^^

 

 

 

 

 

 

 

 

11 (50).jpg

관음송을 뒤로하고 앞으로 가다보면 계단이 나옵니다.

 

 

 

 

 

 

 

 

 

11 (51).jpg

계단을 올라 좌측으로 이동하다보면 나옵니다.

 

 

 

 

 

 

 

 

 

11 (52).jpg

망향탑으로 가고있습니다.

 

 

 

 

 

 

 

 

 

11 (53).jpg


 

 

 

 

 

 

 

11 (54).jpg

망향탑입니다.

 

 

 

 

 

 

 

 

 

11 (55).jpg


 

 

 

 

 

 

 

11 (56).jpg

지금은 꾸며놨으니 망정이지 많이 가파르고 높습니다. 

조금더 조금더..멀리보고자 이곳을 올랐을 단종..

 

 

 

 

 

 

 

 

 

 

11 (57).jpg

카메라 배터리가 없습니다..ㅠ

서둘러 노산대로 향합니다.

 

 

 

 

 

 

 

11 (58).jpg


 

 

 

 

 

 

 

11 (59).jpg


 

 

 

 

 

 

 

11 (60).jpg


 

 

 

 

 

 

 

11 (61).jpg

'단종이 상왕에서 노산군으로 강봉되어 평령포로 유배된후 해질 무렵 한양을 바라보며 시름에 잠겼던 곳'

 

 

 

 

 

 

 

 

 

11 (62).jpg

노산대까지 구경후 내려갑니다.

 

 

 

 

 

 

 

 

 

11 (63).jpg

길을 따라 내려가다보면

 

 

 

 

 

 

 

 

 

11 (64).jpg

금표비가 나옵니다.

 

 

 

 

 

 

 

 

 

11 (65).jpg

 

금표비에는

 

'동서로 300척, 남북으로 490척과 이후에 진흙이

쌓여 생기는 곳도 또한 금지하는데 해당된다.'

 

몰랐었는데

단종의 행동 반경을 제한하는 것이더군요..

 

 

 

 

 

 

 

11 (66).jpg

이렇게 짧게 나마 관람을 마치고

 

 

 

 

 

 

 

 

 

11 (67).jpg

다시금 배를 타고 육지로 돌아왔습니다.

 

 

 

 

 

 

 

 

 

11 (68).jpg

마치며 :

 

 

'천만리 머나먼 길에 고운님 여의옵고

내 마음 둘 데 없어 냇가에 앉았으니

0 Comments

예약 문의


010.5410.8591

통화가능시간 9:00 ~ 21:00

통화가 안될시 문자를 남겨주십시오.